다른 시각으로 세상보기. 다양한 생각으로 세상을 돌파하는 희깅의 블로그.
Promethean 희깅
다른 시각으로 세상보기. 다양한 생각으로 세상을 돌파하는 희깅의 블로그.
 
분류 전체보기
9F Baby DamDam
8F Publishing Co.
7F Me2day
6F Botanical Art
5F Heeging's house
4F Photo and Music
3F Internet Cafe
2F Book and Movie
1F Stationery
B1F Basement
     
«   2018/1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37  최소한의 변화를 위한 사진 2013
/336  [밀로앤개비] 깜찍한 디자인의 유아용 미..
/335  담담아가의 바이아토 체험기 #3. 사용후기
/334  담담아가의 바이아토 체험기 #2. 제품설..
/333  담담이, 폴스베이비 50일 촬영기
   
Promethean 희깅 ~Promethean í..
DM
Promethean 희깅 ~[킨더..
best forex robots
Promethean 희깅 ~2012/10 ê¸..
best forex robots
ผ้านวม
ผ้านวม
Promethean 희깅 ~[킨더..
Forex Robot
 
2012/12 - 1
2012/11 - 13
2012/10 - 17
2012/09 - 19
2012/08 - 10
  

Total 376,940, yesterday 116, today 103
powered by Tatter tools, designed by kokoro studio.

<추격자>와 <노인을 위한 나라는 없다>를 봤습니다. 평소 이런 영화를 즐겨보지 않았는데, 연속적으로 보니까 숨이 턱턱 막히더군요. 줄거리는 인터넷의 바다에 무지 많이 떠다니니까 생략할까합니다.

영화를 보면서 둘의 공통점이 많았는데, 바로 '살인의 광기'가 필름에 팍팍 녹아있단 점이었지요. 추격자의 지영민(하정우)와 노인을 위한 나라는 없다의 안톤 쉬거(하비에르 바르뎀)은 살인자입니다. 아주 잔인하게 사람을 죽인다는 점과 살인에 대해 어떠한 죄책감도 없다는 점에서 그 둘은 동일합니다. 지영민은 도끼와 정 등 도구를 이용해 직접 가해를 하지만 안톤 쉬거는 엄청난 압력의 공기로 모든 걸 해결합니다. 그리고 둘 다 그 배우가 아니면 그 역할을 제대로 소화할 수 있었을까 하는 의문이 들 정도로, 혹은 둘다 전직 킬러(?) 뭐 이런게 아닐까 싶을 정도로 연기를 잘한다는 점이죠. 쫓고 쫓기는 사람이 있고, 그걸 또 추격하는 사람이 있다는 점이 극의 긴장을 놓지 않게 합니다.

그런데, 영화를 다 보고 나서 불쾌한 기분이 좀 심했다지요. 물론 잘 짜여진 스토리와 끊임없는 긴장감은 영화를 볼 때는 좋았지만, 보고 나서도 괜찮았는데, 몇일이 지나면 좀 버거웠다지요. ㅠ.ㅠ  아마 살인 장면이 너무도 피튀기게 나와서가 아닐까 해봅니다. (알고보니 제가 피튀기는 것에 알레르기가 있는 것일까요.)

쓰다보니 삼천포. -ㅁ-;;; 어리버리 마무리하겠어요. ㅋㅋ
그리고 김윤석 아저씨 넘 좋아요!

2008.3.2

  1. BlogIcon 신어지
    2008.03.02 21:01 신고
    거의 같은 시기에 개봉했고 유사한 점도 많은 영화들이지만
    <노인을 위한 나라는 없다>는 <추격자>에서 느꼈던 찝찝함이
    별로 없었어요. 외국에서 벌어지는 외국인들 이야기니까 적당히
    판타지로 접어둘 수 있어서 편한 점도 있었지만 무엇보다
    살인을 표현하는 연출 방식이 '일정한 선'을 지켜주고 있어서
    그랬던 거라 생각하고 있습니다.
    • BlogIcon 희깅
      2008.03.03 18:52 신고
      오늘 정신이 없어서 트랙백만 걸고,
      글은 정신이 돌아오면 보려고요. 죄송 ;;;

      그러나 중간에 유사점이 많다는 문장은 확 들어왔슴돠!
  2. coolj
    2008.03.07 18:06 신고
    추격자 같이 본 사람이 자꾸 김윤석 흉내를 내가지고 배꼽잡고 웃었어요.
    이~xx놈아 맛있냐 고만좀 까쳐먹어라
    4885! 너 4885 맞지? 아가씨 엇다팔아먹었어!
    • BlogIcon 희깅
      2008.03.07 22:15 신고
      흉내내기 놀이를 할 수 있는 사람이 주변에 있는건 즐거운 일이지요. 제 블로그에 종종 놀러오세요!
*1  *···  *13  *14  *15  *16  *17  *18  *19  *20  *21  *···  *32